현재 위치:»뉴스»콘텐츠

아이의 자존감, 부모로부터 출발

» 자료

아이는 자기가 믿는 부모로부터 세상을 배운다.

이때 부모의 마음은, 아이가 세상을 바라보는 창이 된다.

아이는 부모를 통해 세상만 배우는 게 아니라,

자기 자신에 대해서도 배운다.

아이는 스스로에 대한 지식을 가지고 태어나지 않는다.

처음부터 자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해야 할지

알고 태어나는 아이는 없다.

부모가 자기를 어떻게 대하는지 반복적으로 경험하면서,

스스로를 어떻게 대해야 하는지도 배우게 된다.

아이의 자존감은 여기에서 출발한다.

중 (김성찬 지음, 문학동네 펴냄)

아이가 만나는 최초의 타인은 부모입니다.

그리고 우리는 부모가

반복적으로 나를 어떻게 대하는지 경험하면서

자신에 대해 알아가고 배워갑니다.

아이의 자존감의 토대는

바로 부모의 아이를 대하는 태도입니다.

내가 아이를 그저 말썽쟁이로 대하는지

모든 가능성의 존재로 대하는지

귀찮은 존재로 대하는지

한번 돌아봅시다.

아이의 자존감은

저절로 형성되는 것이 아닙니다.

내가 내 아이를 존중할 때

형성될 수 있다는 것,

잊지 말아요.

선아 생각

» 자료

아이는 자기가 믿는 부모로부터 세상을 배운다.

이때 부모의 마음은, 아이가 세상을 바라보는 창이 된다.

아이는 부모를 통해 세상만 배우는 게 아니라,

자기 자신에 대해서도 배운다.

아이는 스스로에 대한 지식을 가지고 태어나지 않는다.

처음부터 자신에 대해 어떻게 생각해야 할지

알고 태어나는 아이는 없다.

부모가 자기를 어떻게 대하는지 반복적으로 경험하면서,

스스로를 어떻게 대해야 하는지도 배우게 된다.

아이의 자존감은 여기에서 출발한다.

중 (김성찬 지음, 문학동네 펴냄)

아이가 만나는 최초의 타인은 부모입니다.

그리고 우리는 부모가

반복적으로 나를 어떻게 대하는지 경험하면서

자신에 대해 알아가고 배워갑니다.

아이의 자존감의 토대는

바로 부모의 아이를 대하는 태도입니다.

내가 아이를 그저 말썽쟁이로 대하는지

모든 가능성의 존재로 대하는지

귀찮은 존재로 대하는지

한번 돌아봅시다.

아이의 자존감은

저절로 형성되는 것이 아닙니다.

내가 내 아이를 존중할 때

형성될 수 있다는 것,

잊지 말아요.

선아 생각

Nex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