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놀이·교육»콘텐츠

처음으로 밖에 나간 날

소심한 완벽주의자 겁쟁이 다람쥐의 스스로 한 뼘 성장기!

어린이들에게 ‘처음’이란 ‘성장’을 의미합니다. 처음으로 몸을 뒤집고, 일어서고, 걷는 것 모두가 성장의 한 계단에 올라섰음을 보여줍니다. 그래서 엄마아빠는 아이들이 언제 ‘첫 행동’을 할까 항상 주시합니다.

이런 ‘첫 행동’이 성장을 나타내기 때문에, 때로 엄마아빠는 아이가 늦된 것이 아닌지 발을 동동 구르기도 합니다.

‘다른 집 아이들은 백까지 헤아리는데, 왜 우리 아이는 못할까?’

‘다른 집 아이들은 그림책을 술술 읽는데 왜 우리 아이는 글을 늦게 깨칠까?’

이 책의 주인공인 겁쟁이 다람쥐는 지나칠 정도로 완벽을 추구하고, 굉장히 소심한 성격을 가졌습니다. 다람쥐가 많이 어리다는 점을 생각해 보면, 이런 성격은 아마 아이에 대한 엄마아빠의 철저하고도 

세심한 돌봄을 뜻할 것입니다.

하지만 엄마아빠가 아무리 아이의 한 걸음 한 걸음마다 세심한 손길을 더한다 하더라도, 결국 그 걸음을 걸어야 하는 것은 바로 아이입니다. 더디다고 아이를 윽박지르거나, 강요하거나, 아니면 아예 방관하는 것은 오히려 아이들을 더 겁먹게 할 뿐입니다.

작가는 결코 겁쟁이 다람쥐의 등을 떠밀어 나무 밖으로 나가게 하지 않았습니다. 다람쥐는 스스로 밖으로 나왔고, 마침내 ‘날다람쥐’라는 자신의 새로운 모습을 발견하게 됩니다. 한층 성장한 새로운 자아와의 만남은 자신에 대한 자긍심을 심어줍니다.

겁쟁이 다람쥐가 성장할 발판을 스스로 찾아냈듯이, 우리 아이들도 성장의 열매를 맛볼 수 있도록 엄마아빠는 사랑의 눈으로 지켜봐 줘야하지 않을까요?

아이들의 마음을 자라게 해주는 내인생의책 성장그림책 의 첫 번째 책, 《처음으로 밖에 나간 날》을 만나보세요!

위험한 것들이 너무 많아서 나무에서 떠나지 않는 겁쟁이 다람쥐.

그러던 어느 날, 그토록 무서워하던 살인벌이 나타났어요!

나무에서 뛰어내린 겁쟁이 다람쥐에겐 어떤 일이 일어날까요?

겁쟁이 다람쥐에게는 무서운 게 너무나도 많습니다. 살인벌, 상어, 초록 화성인, 나쁜 세균…….

그래서 겁쟁이 다람쥐는 지금 사는 도토리나무에서 나가지 않는 것이 최고라고 생각했답니다.

혹시라도 모를 위험한 상황에 대비해 구급상자에 여러 가지 물건을 철저하게 준비해 놓았죠.

그러던 어느 날……그토록 걱정하던 살인벌이 나타나고 말았어요!

당황한 겁쟁이 다람쥐는 구급상자를 떨어뜨리고, 그것을 잡으러 뛰어내렸습니다.

과연 겁쟁이 다람쥐는 도토리나무 바깥에서 무엇과 만나게 될까요?

겁쟁이 다람쥐는 이 위기를 잘 극복할 수 있을까요?

이 일은 겁쟁이 다람쥐의 삶을 어떻게 바꾸어 놓을까요?

지은이: 멜라니 와트(Mélanie Watt)

이 책을 쓰고 그림을 그린 멜라니 와트는 퀘벡 주 몬트리올에 살면서 아이들을 위한 책 만들기에 전념하고 있습니다.

지은이 멜라니 와트 I 옮긴이 윤영 I 출판사 내인생의책

작가는 결코 겁쟁이 다람쥐의 등을 떠밀어 나무 밖으로 나가게 하지 않았습니다. 다람쥐는 스스로 밖으로 나왔고, 마침내 ‘날다람쥐’라는 자신의 새로운 모습을 발견하게 됩니다. 한층 성장한 새로운 자아와의 만남은 자신에 대한 자긍심을 심어줍니다.

겁쟁이 다람쥐가 성장할 발판을 스스로 찾아냈듯이, 우리 아이들도 성장의 열매를 맛볼 수 있도록 엄마아빠는 사랑의 눈으로 지켜봐 줘야하지 않을까요?

아이들의 마음을 자라게 해주는 내인생의책 성장그림책 의 첫 번째 책, 《처음으로 밖에 나간 날》을 만나보세요!

위험한 것들이 너무 많아서 나무에서 떠나지 않는 겁쟁이 다람쥐.

그러던 어느 날, 그토록 무서워하던 살인벌이 나타났어요!

나무에서 뛰어내린 겁쟁이 다람쥐에겐 어떤 일이 일어날까요?

겁쟁이 다람쥐에게는 무서운 게 너무나도 많습니다. 살인벌, 상어, 초록 화성인, 나쁜 세균…….

그래서 겁쟁이 다람쥐는 지금 사는 도토리나무에서 나가지 않는 것이 최고라고 생각했답니다.

혹시라도 모를 위험한 상황에 대비해 구급상자에 여러 가지 물건을 철저하게 준비해 놓았죠.

그러던 어느 날……그토록 걱정하던 살인벌이 나타나고 말았어요!

당황한 겁쟁이 다람쥐는 구급상자를 떨어뜨리고, 그것을 잡으러 뛰어내렸습니다.

과연 겁쟁이 다람쥐는 도토리나무 바깥에서 무엇과 만나게 될까요?

겁쟁이 다람쥐는 이 위기를 잘 극복할 수 있을까요?

이 일은 겁쟁이 다람쥐의 삶을 어떻게 바꾸어 놓을까요?

지은이: 멜라니 와트(Mélanie Watt)

이 책을 쓰고 그림을 그린 멜라니 와트는 퀘벡 주 몬트리올에 살면서 아이들을 위한 책 만들기에 전념하고 있습니다.

지은이 멜라니 와트 I 옮긴이 윤영 I 출판사 내인생의책

Nex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