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뉴스»콘텐츠

66~71개월 유아 첫 건강검진 실시

» 한겨레 자료사진

그동안 건강검진의 ‘사각 지대’에 놓여 있던 생후 66~71개월의 유아들도 앞으로는 건강검진을 받는다. 보건복지부는 그동안 건강검진에서 제외됐던 66~71개월 유아에 대한 검진을 4월부터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김순희 보건복지부 건강증진과 사무관은 “영유아는 성장과 발달이 급격하게 이뤄지기 때문에 월령별 검진이 필요하다”며 “지금까지 만 6세 미만 영유아 대상 건강검진에서 빠져 있던 66~71개월 유아 검진도 실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 사무관은 “66~71개월 된 아이는 그동안 만 5세 이하(60개월)까지 실시하는 영유아 검진을 받고 나면 초등학교 1학년까지는 검진을 받지 않았다”면서 “이번 검진 확대로 43만명의 유아가 검진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덧붙엿다. 그는 또 “생후 66~71개월 검진이 4월부터 시행되지만, 지난 1월1일부터 3월31일사이에 검진 연령대에 해당됐던 아이들도 검진을 받을 수 있도록 조치했다”고 설명했다.
그동안 영유아 검진은 ▲1차(생후 4~6개월) ▲2차(9~12개월) ▲3차(18~24개월) ▲4차(30~36개월) ▲5차(42~48개월) ▲6차(54~60개월) 등 6차례에 걸쳐 시행됐다.
이번에 확대되는 검진은 문진(시각·청각 문진, 감염문진), 신체계측(키·체중·머리둘레·체질량 지수), 발달평가 및 상담, 보호자 건강교육 및 상담(안전사고 예방, 영양, 간접흡연)으로 구성된다. 검진에 대한 안내문은 이달 안에 검진 대상자 자택으로 전달된다. 영유아 건강검진은 지정된 병의원 중에서 선택해서 무료로 받을 수 있다. 양선아 기자

» 한겨레 자료사진

그동안 건강검진의 ‘사각 지대’에 놓여 있던 생후 66~71개월의 유아들도 앞으로는 건강검진을 받는다. 보건복지부는 그동안 건강검진에서 제외됐던 66~71개월 유아에 대한 검진을 4월부터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김순희 보건복지부 건강증진과 사무관은 “영유아는 성장과 발달이 급격하게 이뤄지기 때문에 월령별 검진이 필요하다”며 “지금까지 만 6세 미만 영유아 대상 건강검진에서 빠져 있던 66~71개월 유아 검진도 실시하게 됐다”고 말했다.
김 사무관은 “66~71개월 된 아이는 그동안 만 5세 이하(60개월)까지 실시하는 영유아 검진을 받고 나면 초등학교 1학년까지는 검진을 받지 않았다”면서 “이번 검진 확대로 43만명의 유아가 검진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됐다”고 덧붙엿다. 그는 또 “생후 66~71개월 검진이 4월부터 시행되지만, 지난 1월1일부터 3월31일사이에 검진 연령대에 해당됐던 아이들도 검진을 받을 수 있도록 조치했다”고 설명했다.
그동안 영유아 검진은 ▲1차(생후 4~6개월) ▲2차(9~12개월) ▲3차(18~24개월) ▲4차(30~36개월) ▲5차(42~48개월) ▲6차(54~60개월) 등 6차례에 걸쳐 시행됐다.
이번에 확대되는 검진은 문진(시각·청각 문진, 감염문진), 신체계측(키·체중·머리둘레·체질량 지수), 발달평가 및 상담, 보호자 건강교육 및 상담(안전사고 예방, 영양, 간접흡연)으로 구성된다. 검진에 대한 안내문은 이달 안에 검진 대상자 자택으로 전달된다. 영유아 건강검진은 지정된 병의원 중에서 선택해서 무료로 받을 수 있다. 양선아 기자

Nex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