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뉴스»콘텐츠

지금 담배 피운다면 노인성 백내장 위험↑

중 저장대 예쥐안 박사팀 논문
핵백내장·낭하백내장에 영향담배를 피우면 노인성 백내장 위험이 커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백내장이란 눈의 수정체가 혼탁을 일으키면서 시력장애를 가져오는 안질환으로 특히 50살 이후에 나타나는 것을 노인성 백내장이라고 부른다.

중국 저장(浙江)대학 안과학연구소의 예쥐안 박사팀은 북미, 유럽, 오스트레일리아, 아시아에서 발표된 관련 연구논문 20편을 종합분석한 결과 이런 사실이 확인됐다고 가 최근 보도했다.

예 박사팀의 연구에 따르면, 현재 담배를 피우고 있거나 전에 담배를 피우다 끊은 사람 모두 노인성 백내장에 걸릴 위험이 크지만 현재 담배를 피우는 사람이 더 큰 것으로 나타났다. 또 노인성 백내장의 종류로 살펴보면, 수정체 한복판에 혼탁이 나타나는 핵백내장과 수정체 뒤쪽의 후낭이 혼탁해지는 낭하백내장은 모두 흡연과 연관이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그러나 또 다른 형태의 백내장으로 수정체의 피질이 혼탁을 일으키는 피질백내장은 흡연과 연관이 없었다.

예 박사는 “백내장은 수술을 통해 시력을 회복할 수 있지만, 잘못된 수술이나 경제적 이유 때문에 여전히 시력장애를 겪는 사람들이 많다”며 “흡연이라는 인자가 노인성 백내장에 영향을 준다는 사실이 밝혀진 만큼 예방에도 노력을 기울여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의 안과전문지 (Investigative Ophthalmology & Visual Science) 최신호에 실렸다.

양선아 기자

Next Artic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