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뉴스»콘텐츠

꿋꿋하게 나의 길을 가라


딸아, 만약 누군가 너에게 

여자의 미덕을 이야기하고 

모성을 운운하며 

우리네 어머니처럼 살아야 한다고 말하거든 

귀를 닫아 버려라. 

그리고 모든 것을 다 잘할 수 없다고 

잘라 말해라. 

만약 상대방이 “참 못됐다”라고 말하면 

칭찬으로 들어라. 

그래야 많은 역할을 하면서도 

중심을 잃지 않을 수 있으며 

너 자신을 지킬 수 있다. 

(한성희 지음, 갤리온 펴냄)

.

.

.

얼마전 발표된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10살 이상 여성은 

집안일을 남성보다 4.4배 더합니다.

남녀평등한 사회 문화는 

아직 요원합니다. 

이런 상황에서 직장맘이 

모든 것을 잘 하려고 하면 

병이 오고 맙니다. 

내가 아무리 애를 써도 

빈틈은 생기고 문제는 발생합니다.

완벽한 엄마, 완벽한 직업인이 

되려는 욕망은 그만큼 헛됩니다.

한계를 인정하고 남들이 뭐라하든 

내 길을 가는 꿋꿋함이 필요합니다. 

이번 한 주도 씩씩하게! 

2015. 7. 6. 

선아 생각 anmadang@hani.co.kr 


딸아, 만약 누군가 너에게 

여자의 미덕을 이야기하고 

모성을 운운하며 

우리네 어머니처럼 살아야 한다고 말하거든 

귀를 닫아 버려라. 

그리고 모든 것을 다 잘할 수 없다고 

잘라 말해라. 

만약 상대방이 “참 못됐다”라고 말하면 

칭찬으로 들어라. 

그래야 많은 역할을 하면서도 

중심을 잃지 않을 수 있으며 

너 자신을 지킬 수 있다. 

(한성희 지음, 갤리온 펴냄)

.

.

.

얼마전 발표된 자료에 따르면, 

우리나라 10살 이상 여성은 

집안일을 남성보다 4.4배 더합니다.

남녀평등한 사회 문화는 

아직 요원합니다. 

이런 상황에서 직장맘이 

모든 것을 잘 하려고 하면 

병이 오고 맙니다. 

내가 아무리 애를 써도 

빈틈은 생기고 문제는 발생합니다.

완벽한 엄마, 완벽한 직업인이 

되려는 욕망은 그만큼 헛됩니다.

한계를 인정하고 남들이 뭐라하든 

내 길을 가는 꿋꿋함이 필요합니다. 

이번 한 주도 씩씩하게! 

2015. 7. 6. 

선아 생각 anmadang@hani.co.kr 

Next Article